리서치 하이라이트

cis P-tau 및 타우 증후군을 차단시키는 항체를 이용한 신경 퇴행 방지

Nature 523, 7561

게시:

외상성 뇌 손상(Traumatic brain injury, TBI)의 증상은 상호 접촉을 하는 운동선수와 군대에서 매우 흔하며, 급성 신경 기능 이상과 관련되어 있다. TBI는 알츠하이머 질환의 주요한 위험 인자이다. 타우 증후군(Tauopathy)은 뇌에서 인산화된 타우 단백질(phosphorylated tau protein, P-tau)와 연관되어 있는데, 이는 만성 외상성 뇌장애 및 알츠하이머 질환과 연관된 뇌 퇴행의 핵심적인 특징이지만, 초기 단계의 TBI에서는 확인되지 않았었다. 최근 Kun Ping Lu와 공동연구원들은 cis P-tau에 의해서 유발된 타우 증후군이 TBI 환자 및 생쥐 모델에서 뇌 손상을 유발하는 초기 인자라는 사실을 확인할 수 있었다. TBI 생쥐를 cis 항체로 초기에 cis P-tau의 생산을 차단하게 되고, 타우 증후군의 특징을 차단하였으며, 향후에 외상 이후에 나타나는 TBI를 치료하는 방법 개발에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Article p.431
doi | 10.1038/nature14658 | 전문   | PDF

2015년7월23일 자의 네이처 하이라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