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서치 하이라이트

아노말로카리스과의 다리 생성과 관련된 증거를 제공한 새로운 화석

Nature 522, 7554

게시:

캄브리아기 동물군의 다양성을 보유하고 있는 전형적인 ‘버제스 셰일(Burgess Shales)’은 약 4억 9천만년 전인 오르도비스기까지 확장되는 것으로 생각되고 있다. 아노말로카리스과(Anomalocaridids)는 다양한 종류의 절지동물을 포함하고 있으며, 캄브리아기 해양의 거대한 포식자로 더 잘 알려져 있다. 이번 주 네이처 논문에서 Peter Van Roy 등은 모로코의 오르도비스기 지층에서 가장 최근 연대의 아노말로카리스과 동물의 화석을 발견하였으며, 2미터 크기 이상이며, 입의 필터 조직을 이용하여 먹이를 섭취한다는 사실을 알 수 있었다. 새롭게 발견된 화석은 절지 동물 사지의 진화적 연관성, 즉 몸통의 각 부분별로 헤엄치는 다리가 두 쌍씩 붙어 있거나, 아래 쪽 쌍은 변형된 다리, 그리고 위쪽 쌍은 아가미 역할을 한다는 사실을 밝힐 수 있었다.

Letter p.77
doi | 10.1038/nature14256 | 전문   | PDF

2015년6월4일 자의 네이처 하이라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