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서치 하이라이트

폭발성 신성 Vul1670의 핵 먼지 및 아웃플로우

Nature 520, 7547

게시:

1670년에 처음으로 관측된 CK 불페큐레(CK vulpeculae, CK Vul)는 망원경이 나타난 시기에 가장 많은 관측이 이루어진 최초의 전형적인 신성이었다. 하지만, 이 신성의 폭발에 의한 빛 곡선은 기존에 알려져 있던 폭발 천체와는 거의 유사성이 없다는 사실을 보여주었다. 이 신성의 폭발은 신성 보다는 더 밝으며, 항성 충돌에 의해서 만들어지는 것으로 생각되고 있는 ‘붉은 신성’과 유사하였다. Tomasz Kaminski 등은 CK Vul이 화학적으로 풍부한 분자 가스와 함께 독특한 방사성 동위원소 비율을 함유하고 있었다. 이 신성의 화학적 조성은 기존에 알려져 있던 신성 또는 다른 폭발 천체와 완전히 달랐으며, 주변 가스의 질량도 신성에 비해서 높았다. 저자들은 1670년에 있었던 현상은 두 별이 융합된 것이었으며, CK Vul이 그 결과 형성된 붉은 신성이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Letter p.322
doi | 10.1038/nature14257 | 전문   | PDF

2015년4월16일 자의 네이처 하이라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