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서치 하이라이트

페르미온 초유체 내에서의 헤비 솔리톤

Nature 499, 7459

형태와 특성을 유지하는 단일 파장인 솔리톤은 얕은 수로에서 DNA에 이르는 다양한 비선영 시스템에서 나타나며, 매질의 정교한 프로브와 같이 작용하여, 전파된다. 저자들은 페르미 입자성 리튬 원자의 초유체와 강하게 상호작용을 하는 오랫동안 유지되는 솔리톤을 제작하였으며, 이들의 움직임을 직접적으로 관찰하였다. 상호작용이 서로 튜닝되게 되면, 효과적인 솔리톤의 질량이 최소 200배 증가하게 되며, 이는 이론적으로 예측할 수 있는 것보다 50배 정도 더 높은 수치였다. 이번 연구에서 관찰된 질량 강화 현상은 강한 양자 변동의 신호이며, 강하게 상호작용을 하는 페르미온의 비-평형 다이나믹스 이론들에 대한 중요한 벤치마크를 제시하였다.